KB리그 뉴스

친정팀 두 번 울린 윤준상

전반기엔 결승점, 후반기엔 킥스 주장 안성준 꺾고 팀 승리 견인

후반기 첫 경기에선 어떻게든 추가 1승으로 '기적'의 연결고리를 만들어야 했다. 하지만 지난 경기 최종국 때처럼 이번에도 '반집'에 발목이 잡혔다. 전반기에 이어 다시 2-3 패배를 안았다.

  • 사진1
    '통산 100승'의 저력...허영호, 심재익 질주 막았다
  • 사진1
    전반기 종료...박건호, 김지석 잡고 의정부 잡았다
  • 사진1
    '양신 대결' 승리한 신진서, 응씨배 출격 '이상 무'
  • 사진1
    적으로 만난 형과 동생..."집 나올 때도 따로 나왔죠"
정규순위 포스트순위
규정 더보기
정규순위 포스트순위 통합전적
더보기
영상 브리핑
더보기